日 락밴드 라우드니스, 美 입국거부로 투어 중지

©교도통신사

일본 헤비메탈의 대표격으로 알려진 4인조 락밴드 'LOUDNESS(라우드니스)'가 미국 투어를 위해 방문한 시카고 공항에서 입국을 거부당해 일본으로 귀국한 사실이 20일, 알려졌다. 공연을 할 예정이었던 시카고의 라이브하우스는 공식 사이트를 통해 "미국 정권에 의한 외국인 입국심사 방침이 엄격해졌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소속 사무소에 의하면, 라우드니스는 18일에 시카고에서 입국을 거부당해 수 시간 후 귀국길에 올랐다고 한다. 7곳을 순회할 예정이었던 미국 투어는 전부 중지됐다.

소속 사무소는 "지금까지는 주최측 등의 초대장을 가지고 있으면 일본인은 입국할 수 있었기 때문에 이번에도 같은 절차를 밟았으나, '콘서트를 하는 이상은 비자가 필요하다'는 말을 들은 모양이다. 가능하다면 다시 준비해 투어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Nordot would like to obtain your consent for collecting and using your browsing data, which is incorporated into our Privacy Policy and forms part of our Terms of Use for Users. You can manage your privacy settings inthe Privacy Policy. By clicking "Agree" button below or by clicking any link in this page, you will be providing us with such cons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