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의혹 사무차관 사임론 고조

©교도통신사

15일, 여당 내에 성추행 의혹 후쿠다 재무사무차관 사임론 고조. 자민 간부 "자발적 사임 않으면 문제 커질 것", 공명 대표도 비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