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리너스 기쿠치, 2일 연속 불펜

©교도통신사

시애틀 매리너스 기쿠치 10일, 2일 연속 불펜 피칭 실시해 46구 투구. 처음으로 서비스 감독 앞에서 던져 "일본과 달랐다" 긴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