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 모티프로 파리의 소리 표현

©교도통신사

서예가 나카쓰카 스이토의 파리 첫 개인전 기념 리셉션, 14일 열려. 한자 등을 모티프로 현지에서 느낀 소리 표현한 작품 발표